황연주 Yunju Hwang

황연주는 1972년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서양화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영국 브라이튼 대학교에서 회화과 석사를 마친 후 서울대학교 대학원 서양화과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일상적 사물의 기억에 대한 작업을 하는 그는 사라져버리고 버려진 사물들에 관심을 갖고 수집과 교환의 방식을 통해 작업해왔다. 개인전 «H양의 그릇가게»(씨알 콜렉티브, 2018)에서 버려진 그릇을 수집하고 교환하는 작업을 보여주었고 동시에 SNS를 통해 그릇에 관한 기억을 글로 소개하고 나누는 작업을 계속하고 있다. «타인의 삶» (박수근미술관, 2015), «기억하는 사물들»(인사미술공간, 2011) 등 다수의 개인전과 «빙빙»(d/p, 2019), «공예실천»(KCDF 갤러리, 2019), «헌화가»(갤러리 버튼, 2015) 등 다수의 단체전에 참여했다.

Yunju Hwang, born in Busan in 1972, studied Western Painting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and received B.F.A degree in Painting at Brighton University, England. She received a doctorate from Seoul National University. She focuses on the memories of everyday objects. Interested in discarded and vanishing objects, she has created her works by collecting and exchanging them. Her solo exhibition «H’s Tableware»(CR Collective, Seoul, 2018) is the result of collecting and exchanging used dishes and plates. Simultaneously with her exhibition, she writes on her SNS of the memories regarding them. Her six solo exhibitions include «The Lives of Others»(Park Soo Keun Museum, Yanggu, 2015), «Remembering objects»(Insa Art Space of the Arts Council Korea, Seoul, 2011). She participated group exhibitions including «Bing Bing»(d/p, Seoul, 2019), «The praxis»(Korea Craft & Design Foundation Gallery , Seoul, 2019), «Flowers, alas!>(Gallery Button, Seoul, 2015).